전국지사
학원교재 구입처
 
 
 
Home >
 
어떻게 자녀를 글로벌 인재로 키웠는가
 
저자 : 오영석
정가 : 12,000원
판매가 : 10,800원
포인트 : 540 point
발행일 : 2019-08-01
쪽수 : 232쪽 ㅣ 대상 : ㅣ ISBN : 979-11-89088-09-5
수량
 
 
 
 
 

책속에서
"나는 너희들의 장래와 운명을 책임지지 않는다."
부모는 결정권자가 아니다. 부모가 자식을 위한다고 자녀를 대신해서 결정해서는 안 된다. 그 결정은 자신을 위한 결정이지 자녀를 위한 결정이 아니다. 부모는 자녀의 성향과 능력을 고려하여 장래에 대한 여러 가지 길을 보여 주고, 아이들이 선택하는 미래를 가급적 정확하게 투사하여 주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 부모는 자신의 경험과 지식을 풍부하게 가꾸어야 한다.
"네 눈의 눈물은 네 손등으로 닦아야 한다. 그 눈물은 다른 어느 누가 닦아 줄 수가 없고, 또 닦아 주어서도 안 된다."
삶의 주체는 본인 자신이지 자기 삶을 타인에게 맡겨서는 안 된다.
인생이라는 긴 여행을 하다 보면 어느 순간 마치 출구가 여럿인 방에 들어와 있는 것 같은 상황에 놓일 때가 있다. 이 인생의 전환기에 어떤 문을 여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는 경우가 있다. 그 문은 자신의 손으로 열어야 한다. 남의 손에 내 운명을 맡길 수 없다. 남이 열어 주는 문은 관 뚜껑밖에 없다. 자신이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의 문을 잘 선택하려면 우선 자기 자신을 아는 것이 중요하며, 올바른 판단을 위한 축적된 경험이 필요하다. 경험이란 망루의 높이와 같아서 높으면 높을수록 앞을 멀리 내다볼 수 있다. 멀리 내다볼 수 있으니 미래를 미리 대비할 수 있는 지혜를 쌓을 수 있다. 경험이란 직접 경험은 물론이거니와 간접 경험 또한 유용하다. 부모의 역할은 보여 주는 것이다. 보여 주는 것에는 두 방법이 있다. 하나는 장래를 예견할 수 있도록 투사하여 주는 것이며, 또 다른 하나는 직접 모범을 보이는 것이다.
세드리크와 델핀이 사회적으로 성공할 수 있었던 이유 중 몇 가지를 들자면 우리 집에 TV가 없었던 것, 매일 같이 풍부한 대화와 독서를 했던 것, 그리고 인성 교육을 했던 것이라고 말하겠다. TV가 없던 우리 집은 저녁 시간에 여유가 있었다. 저녁을 같이 만들고, 식사를 같이 하며 하루를 보낸 이야기를 나누고, 장래의 계획과 시사와 문화에 관한 의견을 나누었다. 부모가 일방적으로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대화'를 나누는 것이다. 설거지를 끝내고 보드게임을 하고 책을 읽든가 아니면 바로 넷이 나란히 앉아 책을 읽고, 저녁
8~9시에는 잠자리에 들게 했다. 숙면을 해야 학교에서 맑은 정신으로 수업을 잘 들을 수 있기 때문이다. 책은 배내옷을 입었을 때부터 읽어 주어서 하루도 책 읽기를 건너뛰지 않았으며, 잠시라도 틈이 나면 책을 들었다. 애들에게는 도서관과 책방에 가는 것이 커다란 즐거움이었다. 책의 종류에 제한을 두지 않고 모든 주제의 책을 읽었다.
세드리크와 델핀을 키우면서 가장 강제적으로 가르쳤던 것은 넓은 의미에서의 에티켓과 매너였다. 넓은 의미란 올바른 생각과 정의감, 인간애적 자세를 포함한다. 좁은 의미의 에티켓 교육은 엄격했다. 혼자 밥을 먹을 수 있는 시기부터 밥을 먹여 주지 않고 혼자 먹도록 했으며, 밥을 먹지 않는 아이에게 억지로 먹이지 않았다. 밥을 가지고 장난치면 밥그릇을 치웠다. 배고파해도 다음 식사 시간까지 기다리게 했다. .....

 

프롤로그
◇  『어떻게 자녀를 글로벌 인재로 키웠는가』 책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  아빠의 책 『어떻게 자녀를 글로벌 인재로 키웠는가』 발간에 즈음하여

1장 부모가 되는 순간, 교육은 시작된다
01 세드리크(오영택)와 델핀(오수련)을 어떻게 키웠는가
02 황새가 물어다 준 세드리크
03 프랑스어가 맺어 준 인연
04 프랑스식 사고방식에 익숙해지다
05 드디어 프랑스행 비행기를 타다
06 델핀! 세상에 오다
07 식사 시간 외에는 밥을 주지 않는다
08 성격 차이에서 문화의 차이까지

2장 부모의 삶의 방식은 자녀 교육의 근본이 된다
01 아이들은 부모를 따라 한다
02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시간이 필요하다
03 가르치는 것과 기르는 것
04 세드리크와 델핀의 학교 교육
05 아이들에게 쓴 편지

3장 부모의 생각이 자녀의 미래를 바꾼다
01 네 눈에 흐르는 눈물은 네 손등으로 닦아라
02 진로는 자기가 좋아하고, 재능 있는 것으로 정하라
03 프랑스 교육은 엘리트 교육
04 창의적이고 주도적인 자세가 필요한 한국 유학생들
05 예의 바르지만 겸손보다는 평등주의적인 프랑스 사람들
06 섬세한 우리의 딸들은 자유를 만끽하며 자라야 한다
07 세드리크의 마크롱 대통령 만들기
08 세드리크와 델핀은 현재 진행형
09 성공적인 자녀 교육 방법

에필로그
◇ 나의 칠순 잔치
◇ 세드리크의 축사 - 새로운 세대도 교육해 주십시오
◇ 델핀의 축사 - 모든 것의 중심에 인간을 두겠습니다
◇ 헌시 - 「세월」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